[대구/동성로 맛집] 뜨돈 - 촉촉한 속살의 치킨까스, 두툼한 돈까스[대구/동성로 맛집] 뜨돈 - 촉촉한 속살의 치킨까스, 두툼한 돈까스

Posted at 2016.04.09 19:48 | Posted in 맛집/대구
  

대구 중구 동성로, 중앙파출소 부근에 위치하고 있는 돈까스 전문점 뜨돈.


뜨돈이라는 가게의 존재를 전혀 모르고 있다가

우연히 지나가는 길에 보고 호기심에 정보를 검색.

돈까스를 좋아하기도 하고 애초에 육식형 인간이라 그냥 지나칠 수가 없었습니다. -_-;


동성로에는 이미 '매콤돈까스 & 칡불냉면', '매콩돈까스' 등

돈까스로 잘 알려진 여러 맛집들이 여럿 있는데 경쟁상대가 워낙에 쟁쟁한지라

다른 집들과 비교를 하지 않을 수가 없고 취향에 안 맞으면 어쩌나 걱정도 되지만

맛집 방문은 '취향에 안 맞으면 다시 안 가면 그만'이라는 자세로 임하면 만사해결~


방문 시간이 마침 딱 맞는 식사시간이었는데 테이블 수가 많지는 않지만

제일 인기없는 위치의 테이블 1~2개 정도만 겨우 남아있는 정도.

조금씩 맛있다는 소문을 타고 있는 집이라 그런지 아직까지 줄을 서서 먹는 그런 상태는 아니었어요.


가게 내부가 드라이플라워로 장식된 벽의 인테리어가 심플하면서도 분위기 있는 느낌.


메뉴를 살펴보니 볶음밥이나 면 종류도 준비되어 있지만 그런 메뉴는 다음에 맛보기로 하고

가장 기본이 되는 뜨돈 돈까스(8500원), 뜨돈 치킨까스(7500원)을 주문했습니다.



매콤한 소스, 촉촉한 속살의 뜨돈 치킨까스

정말 오랜만에 먹어보는 치킨까스.


약간의 샐러드와 밥, 그리고 돈까스가 접시에 깔끔하게 담겨져 나왔는데

샐러드의 채소가 방금 딴 것처럼 싱싱해서 사각거리는 식감이 살아 있네요.

껍질 채 먹는 커다란 알맹이의 포도알도 반쪽으로 잘라져 있어서 먹기에 딱 좋음.


개인적으로 달작지근한 저 샐러드 드레싱이 참 맛있었는데

처음 방문했을 때와 두 번째 방문했을 때의 맛이 조금 달랐습니다.

처음엔 떠먹는 요거트처럼 달작지근한 스타일이었는데 두 번째는 갈릭(마늘향)이 좀 더 추가되었더라구요.


치킨까스의 고기는 퍽퍽한 느낌이 전혀 없이 약간 쫄깃하고 육즙이 살아있는데

가슴살이 아니라 닭다리살과 같은 부위를 먹을 때의 식감과 비슷하네요.


근데 '치킨까스'라고는 하지만 매콤한 소스 때문인지 먹다보니 부드럽게 튀겨진 순살치킨이나 닭강정 같다는 생각도 들었어요.



두툼한 두께의 뜨돈 돈까스

소스의 색깔로만 봐서는 전혀 매울 것 같지 않고 일반적인 짭짤한 돈까스 소스 같지만
살짝 매콤한 맛이 감돌아서 튀김류의 느끼함을 적당히 상쇄시켜주네요.

칼로 고기를 자르는데 고기의 두께가 꽤 두툼하고 튀김옷이 바삭한 게 소스랑 잘 어울려서 맛있었는데
다만 제가 방문한 두 번 모두 힘줄 부위가 있었다는 게 좀 아쉽네요.

칡불냉면&매콤돈까스의 돈까스가 엄청 부드럽고 촉촉했다면
뜨돈의 돈까스는 조금 단단한 느낌이었어요.
물론, 이거는 그때그때 사용되는 고기에 따라 좀 달라질 수 있다는 점.

다음에는 치즈까스나 라이스, 면류를 한 번 맛보러 다시 방문해야겠어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 중구 덕산동 124-41 | 뜨돈 본점
도움말 Daum 지도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