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북구 산격동 경대북문 건너편에 위치하고 있는 낭만쭈꾸미 경북대점.


최근 라디오 광고를 통해 매장에서 먹는 게 아니라 1인분 포장 주문 시 1인분을 추가해준다는 말을 듣고

낭만쭈꾸미 경대북문점에 방문해서 쭈꾸미 1인분(10000원)을 주문했습니다.


주문 시 내부를 좀 살펴보니 노래를 크게 틀어놓아서 좀 시끌벅적한 분위기에

조명은 옛날 캬바레(?) 분위기의 약간 산만한 느낌.

나름 맛집으로 알려져서 학기 도중에는 발디딜 틈 없이 손님들이 많은데 제가 방문한 날은 좀 한산하더라구요.


포장 주문을 할 때 '포장 주문을 처음 하시는 거냐'라고 하길래 처음 하는 거다 라고 했더니

"쭈꾸미 1인분은 만원이지만 포장 재료 비용으로 2천원이 추가된다"라고 설명을 해주시고

조리방법이 적힌 작은 팜플렛을 하나 같이 넣어주시더라구요.

매운 맛도 선택이 가능한데 저는 2단계 정도의 아주 순한 맛을 주문했습니다.


설명을 들으면서 입구쪽을 살펴보니까 쭈꾸미 가격외에도 콩나물, 깻잎, 카레(?), 김가루 등 5가지의 추가 반찬(?)은

개당 1000원에 별도 구매를 해야된다고 적혀 있는데 반찬은 뭐 집에 있으니 그냥 쭈꾸미만 달라고 했는데...

이게 반찬이 아니라 볶을 때 같이 넣는 재료였다는 걸 집에 도착해서야 알았어요.


김가루야 볶음밥 해먹을 게 아니라 필요 없었지만 콩나물과 깻잎은 필수 아이템이라 결국 시장에서 따로 구입. -_-;

이럴 거면 '반찬'이라고 하는 게 아니라 '볶음재료'라고 하고 따로 팔든가... 아오~ 여기서부터 슬슬 짜증이 나기 시작 ㅋ



꿈틀꿈틀 살아있는 신선한 쭈꾸미, 그러나 납득할 수 없는 포장 가격 정책

낭만쭈꾸미 1+1 포장해온 봉지를 열어보면 위 사진과 같은 플라스틱 팩이 두 개 들어 있습니다.

그런데 아까 포장비를 2천원을 추가로 받았다고 했잖아요?

결국 저 플라스틱 팩 하나 가격이 천원이라는 말입니다. 무려 천원.

진심 납득할 수 없고 정신나간 가격 정책인 거 같아요.


가게 '포장 재료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인해 부득이하게 포장비 2000원을 받습니다'라고 되어 있었는데

하.. 바로 전에 올린 부산어묵 한 팩에 2500원에 파는 떡볶이도 저런 식으로 포장을 해주는데 그 가게는 뭐 머리에 총 맞은 듯.

2500원 받고 개당 천원짜리 포장 하고 말이죠.


낭만쭈꾸미 포장 1+1로 총 2인분 1만원, 추가 볶음재료비 3천원, 포장비 2천원 해서 총 15000원.


가격을 가만히 계산을 해보니까 매장에서 2인분 먹는 거랑 가격이 큰 차이가 없는데다 드는 노력이며 시간이며..

차라리 매장에서 2만원 주고 2인분 먹는 게 훨씬 나은 듯. -_-;


그리고 쭈꾸미 팩에는 정말 쭈꾸미와 소스 말고는 아~~~~무 것도 안 들었어요.

흔한 파 한 조각 조차도.. ㅋㅋ 아.. 버섯 한 조각 들었긴 했습니다.



화력이 약한 집에서 조리 시 쭈꾸미 전골...이 될 가능성이 높은 낭만쭈꾸미 포장 판매

이해할 수 없는 포장 가격 정책도 정책이지만...

나름 볶음을 예상했는데 화력이 약해서 그런가 집에서 조리하니까 물이 많아져서 전골 비슷하게 되더라구요. -_-;

국물 맛은 예전에 어무이가 끓여주시던 시원~한 오징어국 같은 맛.


쭈꾸미도 굵고 양도 적당하고 맛은 괜찮았지만 이런 국물 요리를 기대한 게 아니다보니...

포장 판매는 대 실패, 가격정책도 이해 불가..

낭만쭈꾸미 먹고 싶으면 포장 주문 말고 매장 직접 가서 드세요. 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광역시 북구 산격3동 | 낭만쭈꾸미경북대점
도움말 Daum 지도

Leave a Comment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