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북구 산격동, 경북대학교 북문 로데오거리에 위치하고 있는 땅땅치킨 경대북문점.


닭고기로 만든 요리를 너무 좋아해서 찜닭, 치킨, 닭갈비, 삼계탕 등 온갖 메뉴를 가리지 않고 잘 먹는데

그 중에 정말 쉽고 빠르게 먹을 수 있는 메뉴가 바로 치킨이 아닐까 싶네요.


지난 포크페스티발에서 활동한 일종의 보답(?)으로 땅땅치킨 1만원권이 생겨서

복현점과 경대북문점 두 곳을 저울질하다가 그냥 집에서 좀 더 가까운 복현점으로 출동!

허브순살치킨과 땅땅불갈비 세트 메뉴(17900원)과 맥주 500cc 한 잔(3000원)을 주문했습니다.


방학 기간이라 그런가, 아니면 방문한 날이 '2015 대구 치맥축제' 기간이라 그런가...

손님이 하나도 없어서 조금 부담스러울 정도.. ㅋ



달고 짭짤한 과자 느낌의 튀김옷과 양념, 맥주가 생각나는 땅땅치킨의 허브 순살치킨

바삭바삭한 튀김옷에 짭짤한 간장양념을 살짝 두른 땅땅치킨의 허브 순살치킨.


튀김옷이 딱딱하지 않고 고소한 스타일인데 간장양념의 짠맛이나 단맛, 속에 들어 있는 부드럽고 기름기 없는

담백한 닭고기 순살과 함께 정말 잘 어울리네요.


보통 이렇게 바삭한 튀김옷은 시간이 지나면 딱딱해지는 게 보통인데

요즘 날씨가 덥고 습한 감이 있어서 시간이 지나면 눅눅해는 건 좀 있지만 씹기 어려울 정도로 딱딱해지는 현상은 없었습니다.

다만 개인적으로는 짭짤함이 좀 센 면이 있어서 마지막 3~4점 정도 남는 후반 부에는 살짝 질리는 감이 없지 않아 있네요.



닭고기가 아닌 듯한 탱글탱글하고 탄탄한 식감, 매콤한 맛이 나쁘지 않은 땅땅불갈비

쌀짝 매콤한 양념에 매운 고추를 첨가한 불고기 스타일의 땅땅불갈비를 처음 먹었을 때

'이거 닭고기 맞나?' 싶을 정도로 기존의 치킨이나 닭갈비 같은 요리와는 식감이 완전히 달랐어요.


가슴살과 같은 부위가 아니라는 건 알겠는데 닭고기의 겉을 바짝 익혀서 양념과 약간의 김치와 함께 먹으니

탄탄한 고기의 식감 때문인지 흡사 다른 고기를 먹는 듯한 느낌!


정말 색다른 맛과 씹는 맛이 개인적으로는 아주 괜찮았지만

고기와 함께 볶아낸 김치가 너무 적다는 점,

그리고 상대적으로 다 먹어갈 때쯤에는 약간 느끼한 감이 올라오는 감이 있네요.


두 메뉴 다 단독으로 한 끼 용도로 먹기엔 조금 부담스럽고 술안주나 반찬으로는 굿. -_-乃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광역시 북구 산격3동 | 땅땅 치킨호프 경대북문점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s

  1. 백마탄환자™ 2015.07.29 09:55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본문에 복현점이 아니라 경대북문점입니다.. -_-/

  2. 썽망 2015.07.30 10:34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양이 좀 적어보이긴 하는데 맛은 상당히 궁금하네요~~!!

    • 백마탄환자™ 2015.07.30 10:41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개별 메뉴만 보면 적어보이기도 하는데 세트 전체로 보면 두 명이 먹기 좋은 정도입니다.
      맥주나 음료를 곁들이면 배불러요~

      글에도 남겼지만 다 먹어가기 직전 두세 조각 정도는 뭔가 질리는 감이 있네요

  3. 얼굴무기 2018.08.13 00:01 신고 Permalink Modify/Delete Reply

    오늘 가족이갔습니다
    애기들 2에 저랑 집사람이랑 4명
    튀김살이 두껍구 딱딱해서 못먹었구요
    여성사장님한테 치킨이 외 이러냐고
    따졋습니다 요즘에 냉동된닭이 본사에서
    와서 닭이 이모양이랍니다
    탄맛에 딱딱했구 돈내고 이런음식을
    먹는다는게 화가나네요

Leave a Comment


to Top